반기문, 정상 간 통화 유출 “있어서는 안 될 일”

김은해 | 기사입력 2019/05/25 [22:17]

반기문, 정상 간 통화 유출 “있어서는 안 될 일”

김은해 | 입력 : 2019/05/25 [22:17]

▲     © jmb방송


[jmb방송=김은해 기자]유엔 사무총장을 역임했던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은 현직 외교관이 자유한국당 강효상 의원에게 한미 정상 간 통화 내용을 유출한 데 대해 참 불행한 일이라며 있어서는 안 될 일이라고 말했다.

 

반 위원장은 어제(24일)저녁 한 라디오에 출연해 공직자는 보안을 유지해야 할 의무를 지고 있고 서약을 하는데, 그런 것을 대외적으로, 특히 정치권에 누설했다고 지적했다.

 

그러면서 반 위원장 정상 간 대화 기록의 경우 서로 합의에 따라 발표 수준을 정한다며 대외적으로 발표하지 않기로 한 경우에 기밀로 보존되는 게 외교 사회의 기본이라고 설명했다.

 

아울러 대통령 간의 면담이나 통화 내용은 오랫동안 비밀로 보장된다며 대한민국의 경우 외교 기밀은 30년간 보존한 후 검토를 통해 해제 여부를 검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. 

<이메일 : khh9333@naver.com>