손학규 "靑 경제수석비서관 하나로 충분...정책실장직 없애라"

경제위기론 근거없는 낭설 아니야...규제개혁 등 경제 살릴 생각 안하면 큰일

모동신 | 기사입력 2018/11/05 [14:43]

손학규 "靑 경제수석비서관 하나로 충분...정책실장직 없애라"

경제위기론 근거없는 낭설 아니야...규제개혁 등 경제 살릴 생각 안하면 큰일

모동신 | 입력 : 2018/11/05 [14:43]

▲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 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.     © jmb방송


[jmb방송=모동신 기자]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는 5일 "청와대는 경제수석비서관 하나로 충분하다"고 강조하면서 "가능하면 청와대 정책실장직을 없애라"고 주문했다.

 

손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전날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이 고위당정청협의회에 참석해 소득주도성장 정책을 옹호하며 '우리 경제에 대한 근거 없는 위기론이 경제를 더 어렵게 할 것'이라고 발언한 데 대해 "만약 이게 대통령의 인식이고 청와대 참모의 생각이라면 심각한 일"이라고 주장했다.

 

그러면서 손 대표는 "경제위기론은 근거 없는 낭설이 아니다"라며 "대통령과 정부가 제대로 인식하고 노동개혁, 규제개혁 등으로 경제를 살릴 생각을 하지 않으면 큰일"이라고 지적했다.

 

손 대표는 이어 "문 대통령은 일부 경제관료를 바꾸는 데 그쳐서는 안 되고 철학을 바꿔야 한다"며 "내각에 경제를 맡기고, 일자리위원회, 청와대 일자리수석, 소득주도성장위원회를 없애야 한다"고 촉구했다.

 

아울러 "소득주도성장의 원조라 할 수 있는 김수현 청와대 사회수석을 정책실장에 앉히면 또다시 경제부총리는 허수아비가 된다"며 "시장과 기업을 위하는 경륜가를 부총리에 앉혀 경제를 맡겨야 한다"고 덧붙였다.

 

<이메일 : korea4703@gmail>
광고